Prologue



사진속의 두분처럼..

그냥..

큰욕심없이.

사랑하는 사람과 둘이서. 그렇게..

오래오래 같이 했으면 좋겠다.



어느날 내가 늙었다는 생각이 들때..

문득 살아온 날보다 살아갈 날들이 훨씬 적다고 느껴질때..



그때 내 옆에 내가 정말 사랑하는 사람과 함께 손잡고.

사진첩뒤적이며..

옛추억을 회상하고 싶다.



쩝.

어디선가 퍼온사진인데..

솔직히 출처가 기억나질 않는다.



DC Inside였나? 흠..

'My Life Story > Just Read' 카테고리의 다른 글

느끼대사  (0) 2004.06.07
기록은 기억을 지배한다.  (0) 2004.06.05
남이장군  (0) 2004.06.05
월드컵때 유행하던 유머.. -_-;;  (0) 2004.06.05
난 도데체 뭐하고 사는겨.. 덴장..  (0) 2004.06.05
곱게곱게.. 내가 사랑하는 사람과둘이서  (0) 2004.06.03

Comment +0